빅토리아빌 - 천안, 아산 도시형생활주택

언론보도

세계 3위 반도체 웨이퍼업체, 천안에 4,800억 투자

작성자 최고관리자
작성일 18-04-18 14:30 | 92 | 0

본문

세계 3 반도체 웨이퍼업체, 천안에 4,800 투자

글로벌웨이퍼스 대만 반도체 우량기업과 투자유치 MOU체결 

 

f5f50264efe9344970a74f80b71f9f34_1524029
 


기업지원과 글로벌웨이퍼스와 투자협약 

 

 

[중부뉴스통신]반도체 웨이퍼시장 점유율 20% 대만 글로벌웨이퍼스(GlobalWafers Co., Ltd.) 사업장 확대를 위해  4,800  규모를 천안에 투자한다.

 

천안시는 지난 17 세계 3 반도체 웨이퍼 제조업체인 대만 글로벌웨이퍼스와 대만에서 투자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으로 글로벌웨이퍼스는 성거읍 소재 엠이엠씨코리아 공장부지에 면적 9,550㎡ 300mm 실리콘 웨이퍼 생산 2공장을 증축해 사업을 확대한다.

 

투자금액은  4,800  규모이며  가운데 2,150 원이 5년간 외국인 직접투자(Foreign Direct Investment) 투입될 예정이다. 시는 충청남도와  공장을 개별형 외국인투자지역으로 지정해 각종 인센티브와 행정적 지원을 제공하기로 했다.

 

신축되는 공장으로 글로벌웨이퍼스의 연매출은 2,200  증가하고 180 일자리를 창출해 지역경제 활성화와 산업 발전에 크게 이바지할 것으로 기대된다.

투자결정 과정에서 천안시는 적극적인 투자유치 활동 펼쳐 좋은 복지조건, 저임금 노동력, 파격적 인센티브를 제공하겠다는 중국, 싱가포르, 미국 등을 제치고 글로벌웨이퍼스의 최종 투자결정을 이끌어내는 성과를 거뒀다.

 

오석교 기업지원과장은 “이번 협약은 글로벌 시장의 심화되는 기업 유치동향을 신속히 파악하고 투자에 따른 장점을 적극적으로 홍보한 성과라며 “글로벌 우량기업의 유치를 위해  빠르게 대처해 기업에게 유리한 투자여건을 제시하는  심혈을 기울여 나가겠다 말했다.

 

한편, 글로벌웨이퍼코리아는 당초 1990 12 삼성전자와 포항종합제철이 합작 투자해 포스코 휼스로 설립됐다. 지난 2000 9 엠이엠씨 코리아로 상호가 변경된  2014 5 미국의 선에디슨社가 인수하고 2016 12 대만의 글로벌웨이퍼社가 100% 전지분을 인수했다.

 

이번 투자는 최근 반도체 시장의 활황에 의한 매출증대와 영업이익의 극대화 효과를 지속하기 위한 것으로 인근에 위치한 삼성반도체의 웨이퍼 수요증가가 크게 작용한 것으로 알려졌다.

 

 반도체가 빅데이터, 사물인터넷, 인공지능 등의 발전에 따라 사용범위가 넓어져 웨이퍼의 수요도 증가해 향후 시장 확대를 대비한 것으로 분석된다.

 

 

[대전·충남=중부뉴스통신]  김만식 대표기자  desk@jungbunews.com  

댓글목록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